top of page

한기총, 한교총과 통합 결의

통합기관 명칭은 ‘한기총’

한기총 2022년 1차 임시총회

한국기독교총연합회(임시대표회장 김현성, 한기총)는 2일 한국기독교연합회관에서 1차 임시총회를 열고 한국교회총연합(대표회장 류영모, 한교총)과의 통합을 결의했다.

한기총은 이날 임시총회에서 총투표수 135표 중 70표, 반대 64표, 무효 1표로 통합 찬성표가 과반수를 넘었기 때문에 기관통합을 가결했다.

일부 총대는 “새로운 대표회장을 선출하고 통합을 하는 게 순서”라며 통합을 미루자는 의견을 제시하기도 했는데 2시간여의 회의 진통 끝에 무기명으로 투표한 결과 통합하기로 결정한 것이다.

무기명 투표를 진행하고 있는 모습

한기총 관계자는 “통합한 뒤에는 예전처럼 한기총 명칭을 다시 사용하게 될 것”이라며 “33년 넘게 이어온 한기총의 명맥을 계속 이어 가겠다”고 밝혔다.

이날 회의에 앞서 드린 예배는 공동회장 이병순 목사의 사회로 대표기도 이승열 목사, 설교 증경대표회장 엄기호 목사가 전했다.

엄 목사는 “나는 죽고 예수님이 살아야만 된다는 게 사도바울의 가르침”이라며 “오늘의 임시총회를 통해 바르게 힘을 얻고 하나님 중심 예수님 중심 성령 중심의 한기총 단체가 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고 예은 기자

조회수 2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コメント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