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박헌승 목사

  “부끄러울 것이 없는 일꾼”

Servant with Nothing to be Ashamed of


조회수 1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길요나 목사

“한계를 넘어서는 인생을 살라” (삼상 23:1-5) #길요나목사

길자연 목사

쓰러지는데는 이유가 있다 (사사기 16:4-17) #길자연목사

김동윤 목사

“거리끼는 양심의 가책이 일어날 때” (골 3:18-21) #김동윤목사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