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2022 부활절연합예배’ 설교 소강석 목사

준비위 위원장 회의…4월 17일 여의도순복음교회서

부활절연합예배 준비위원회를 마치고

올해 한국교회부활절연합예배는 4월 17일 여의도순복음교회에서 드린다. 설교는 대한예수교장로회 합동(예장합동) 직전 총회장 소강석 목사가 맡는다.

2022 한국교회부활절연합예배(대회장:이상문 목사) 준비위원회(준비위원장:엄진용 목사•이하 부활절준비위)는 1월 27일 서울 장충동 앰버서더 서울 풀만에서 ‘제2차 위원장 회의’를 열고 연합예배 설교자와 장소를 확정했다.

이날 회의에는 부활절준비위 임원들을 비롯해 예장합동 총무 고영기 목사(재무위원장) 등 각 분야 실무를 담당하는 교단 총무 및 사무총장들이 자리했다.

한편 연합예배에 앞서 매월 준비기도회를 이어가는 부활절준비위는 지난 21일 여의도순복음교회에서 1차 기도회를 가진 데 이어 다음달 22일 경기 파주시 한소망교회(류영모 목사)에서 2차 기도회를 진행한다. 기독신문

조회수 0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