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합동포럼, 제2차 포럼 개최

김종혁 대표회장 “총회장 비전, 총회발전에 중요”

대표회장 김종혁 목사

합동포럼(대표회장:김종혁 목사, 예장합동)은 5월 20일, 대전 인터시티호텔에서 ‘총회의 비전과 나아갈 길’이라는 주제로 제2차 포럼을 개최했다.

대표회장 김종혁 목사(전 총회서기)는 환영사를 통해 “코로나 펜데믹 위기 가운데 우리 모두가 힘이 지나도록 열심히 사역을 해 왔는데, 하나님 은혜로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열면서 합동포럼이 총회가 개혁적인 시대로 나아가야 할 길을 모색하게 됐다”며 “앞으로 총회를 섬겨나가면서 확인하고 점검해야 할 부분이 있는데, 그것은 총회장 비전이라고 생각되어진다”고 말했다.

직전총회장 소강석 목사

이어 김 대표회장은 “오늘 포럼은 총회 역사와 신학 그리고 정치 이런 여러 내용들을 통전적으로 아우르면서 비전을 점검하고, 동시에 총회가 나아가야 할 길이 무엇이고 거기에 우리 모두 지혜를 모우면서 짚어보는 귀한 시간을 마련하게 됐다”며 “총회에 봉사 할 때에 확고한 비전이 세워지지 아니하면 우리의 봉사와 열심히 헛될 수 있고, 총회 발전에 기여함이나 결실이 없이 우리 스스로의 열심만 남게 되지 않을까 하는 이런 생각을 해 본다”고 강조했다.

합동포럼, 제2차 포럼

그러면서 김 대표회장은 “그래서 총회를 섬기는데 가장 기초가 되는 총회 비전을 확고하게 하기 위해서 주제에 합당한 강사로 소강석 증경총회장님을 모시게 되었다”며 “소강석 증경총회장님은 총회장의 직무를 수행하시면서 총회의 역사, 정체성, 통합의식, 한국교회의 연합, 대 사회적인 역할 등 다양한 과제에 대하여 큰 결실을 맸었다”며 “소강석 증경총회장님께서 실무와 실전을 통해 체득하신 총회의 비전으로 나아갈 길이 무엇인지 직접 들어 보고자 한다”고 밝혔다.

합동포럼 회원

이날 중앙위원 박용규 목사의 사회로 진행된 제3부 특강에서 직전총회장 소강석 목사(새에덴교회)는 ‘총회의 비전과 나아갈 길’이라는 제하의 강의를 통해 “그동안 우리 총회는 첫째, 총회는 신학 정체성으로 개혁신학을 100여 년간 지켜왔다. 둘째, 하나님 중심, 성경 중심, 교회 중심 사상을 견고히 세웠다. 셋째, 총회 정치는 신학을 바로 지키고 세우기 위한 방편이었다. 넷째, 총회를 세우기 위해 전국교회가 일심 단합하여 일체감을 이루었다. 다섯째, 국제적인 위상을 세워 총회의 글로벌화를 이루었다”며 “앞으로 우리 총회는 첫째, 총회의 역사인식을 바로 해야 한다. 둘째, 총회의 내실화를 구축해야 한다. 셋째, 다음세대를 위한 미래 교육 전략과 정책이 시급하다. 넷째, 디지털 교육 혁신을 시도해야 한다. 다섯째, 인재 양성을 위한 특별프로젝트를 세워야 한다. 여섯째, 대사회적인 책임과 연합활동을 강화시켜야 한다. 일곱째, 소통의 통로를 위한 언론 대책을 정비해야 한다”고 밝혔다.

비전 선언문 낭독

특강에 앞서 사무총장 오종영 목사의 사회로 드려진 제1부 예배는 회계 임병재 목사의 기도, 지역총무 최윤영 목사의 성경봉독, 증경총회장 소강석 목사의 설교(‘영적, 역설적 부족공동체를 이루라’, 벧전 2:9~10), 특별기도(김종일 목사, 박용규 목사, 고광석 목사, 류명렬 목사, 김승규 목사, 성경선 목사), 기독신문 사장 김상현 목사의 축도, 서기 주진만 목사의 광고 순으로 진행됐다.

합동포럼, 제2차 포럼

제2부 교제의 시간에는 대표회장 김종혁 목사의 환영사, 사무총장 오종영 목사의 회원소개, 지역총무 하재호 목사의 비전선포 순서가 있었다.

합동헤럴드

조회수 2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Commentaire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