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새에덴교회, 필리핀 임종웅 선교사에게 1억 원 후원

필리핀 선교 30주년 기념관 부지 마련 비용으로 후원

용인 새에덴교회(담임목사 소강석)가 필리핀 임종웅 선교사에게 1억원의 선교후원금을 전달했다.

▲ 용인 새에덴교회(담임목사 소강석)가 필리핀 임종웅 선교사에게 1억원의 선교후원금을 전달했다.

새에덴교회는 지난 6일 주일저녁예배에서 임 선교사에게 필리핀 선교 30주년 기념관 설립에 필요한 부지 마련 비용으로 1억을 전달했다.

소 목사는 “임종웅 선교사는 저의 광주신학교 동기이신데, 필리핀 선교사역을 하신지 30년이 되었다.”며 “임 선교사는 제가 광주신학교 시절 기숙사에서 연탄가스를 마시고 의식을 잃고 있을 때 그런 저를 발견하고, 저를 깨워서 동치미와 누룽지국을 먹여 주신 분”이라고 고마움을 전했다.

▲ 용인 새에덴교회(담임목사 소강석)가 필리핀 임종웅 선교사에게 1억원의 선교후원금을 전달했다.임종웅 선교사가 인사말을 하고 있다.

이어 “그것이 연이 되어서 30년 동안 계속해서 필리핀 선교를 후원했고 과거에 선교센터를 건립할 때에도 저희 교회가 적지 않는 후원을 한 적이 있다.”며 “평상시의 1억과 요즘의 1억은 정말 큰 차이가 있다. 우리 교회라고 해서 넉넉한 것은 아니지만, 그래도 필리핀 선교를 위해 생명을 바치고 인생을 바쳐온 선교사들의 역사를 기록하고 기억하는 역사기념관을 짓는다고 하니 기쁜 마음으로 후원을 하게 됐다.”고 밝혔다.

소 목사는 “선교기념관이 잘 마련되어 필리핀 선교를 위해 헌신하신 선교사님들의 역사가 잘 보존되고 계승될 수 있기를 기도한다”고 밝혔다.

뉴스파워

조회수 13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