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믿음으로 신년을 준비한다!

오미크론 확산 우려가 커지는 가운데서도 세계에 흩어진 한인교회들은 2022년을 특별한 프로그램들을 통해 하나님께로 향하고 있다.

서울 명성교회(김삼환목사, 김하나목사)는 2022년 1월 1일 (토) – 2일(주일) 오후 7시‘2022년 신년축복성회’를 가진다.

새에덴교회(소강석목사)는 신년축복성회를 “하나님의 성을 쌓는 당신에게”라는 주제로 1월 1일 (토) – 3일(월) 오전 10시 30분, 오후 7시 30분, 주일 저녁 7시에 드린다. 1월 1일 (토), 3일 (월)-5일(수)까지 ‘드라이브 스루 축복기도’도 시행한다.

왕성교회(길자연목사, 길요나목사)는 2022 신년부흥회를 1월 2일, 9일, 16일 주일에만 개최하는데 매주 오후 3시 30분에 시작한다. 강사로는 2일- 권성수 목사(생명사역훈련원, 대구 동신교회), 9일- 권 호 목사(합신대학원 교수), 16일-천정은 자매(나는 주님의 것입니다 저자)이다.

캐나다 서부장로교회(박헌승목사)는 2022년 표어를 “다 하나님의 영광을 위하여 하라”고 정하고 12월 27일 (월) – 31일 (금)까지 “새 사람을 입으라”는 제하에 송구영신 특별새벽기도회를 개최한다.

미주 LA에 위치한 나성열린문교회(박헌성목사)는 12월 31일 밤 11시30분에 송구영신예배를 드린 후, 새해 1월 4일~16일까지 새해특별새벽기도회와 신년축복성회를 개최한다. 2022년 교회표어를 “하나님의 영광이 충만한 교회”로 정하고 강사로는 나정기목사(이레교회, WKPC총회장), 이재호목사(휴스톤중앙교회, NCKPC총회장), 신다니엘목사(반석장로교회), 이형관목사(토론토 성석교회), 최남수목사(의정부 광명교회, 세계기도자학교 대표)를 모시고 은혜를 사모하고 있다.

고예은 기자

조회수 8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留言


bottom of page